티스토리 뷰

Internet - 구글 포토 백업, PC 다운로드 방법

 스마트폰 카메라 기술이 아무리 발달해도 DSLR 카메라를 뛰어넘지는 못합니다. 그러나 특별한 여행지가 아닌 일상 생활에서 사진을 찍을 때 대부분의 사람들은 스마트폰을 이용합니다. 언제 어디서나 원하는 것을 촬영할 수 있기 때문이죠.


 스마트폰 카메라 역시 전문가 모드가 존재하며 셔터스피드, ISO 조절 등이 가능하지만, 대부분 귀찮아서 잘 사용하지 않습니다. 간단하게 터치 한번으로 만족스러운 사진을 찍을 수 있다면 그것으로 만족하죠.


 DSLR, 미러리스 등 카메라 역시 마찬가지 입니다. 아무리 좋은 기기를 가지고 있어도 오토로만 사용한다면 스마트폰으로 촬영하는 것과 별반 다를 게 없겠죠.


 그러나 단 한가지 문제점이 있습니다. 스마트폰 및 탑재되는 렌즈 스펙이 좋아질 수록 저장되는 사진의 파일도 점점 커지게 됩니다. 방수·방진 기능이 적용되는 스마트폰은 외장 메모리 카드를 지원하지 않는 기종도 많습니다. 사진 찍는 것을 즐겨한다면 점점 늘어나는 사진 용량 때문에 곤란해지기도 합니다.



 이럴 때 안드로이드 폰이라면 기본적으로 설치되어있는 구글 포토 앱을 사용하시면 좋습니다. 자동으로 사진 파일을 업로드하고, 고화질 사진이 아니라면 용량 제한 없이 무제한 저장이 가능하기 때문입니다. 또한 이렇게 저장된 사진들은 언제든지 내려 받을 수 있고, PC나 다른 클라우드 서비스로 옮길 수도 있습니다.


 오늘은 구글 포토 백업 기능을 이용해서 그동안 업로드된 모든 사진을 한 번에 다운로드 받을 수 있는 방법을 살펴보겠습니다.

How To Google Photo Backup

구글 로그인 상태에서 우측 계정 아이콘 선택 후 [Google 계정] 버튼을 클릭합니다.


구글 계정 페이지에서 [데이터 및 맞춤설정] 선택 후 '데이터 다운로드, 삭제, 처리 계획 세우기' 섹션의 [데이터 다운로드] 버튼을 클릭합니다.


내 데이터 다운로드 페이지에서 제품 목록들이 표시 됩니다. 기본적으로 모든 제품이 선택되어 있으므로 [모두 선택 해제]를 눌러주세요.


기본 선택된 모든 제품이 선택 해제되었다면, 스크롤을 내려 Google 포토를 찾습니다.


[Google 포토] 항목의 체크 박스만 선택 후 다시 스크롤을 아래로 내려주세요.


[다음 단계] 버튼을 클릭합니다.


보관 파일의 유형을 선택하고 보관 파일을 다운로드할지 클라우드에 저장할지 선택합니다. 사용자가 매번 백업 받지 않고, 자동으로 백업 받고 싶다면, Dropbox 또는 OneDrive 등 다른 클라우드 서비스로 1년 동안 2개월에 한 번씩 내보내기 예약 작업을 걸어 놓으셔도 좋습니다.


구글 포토에 저장된 사진 용량에 따라 보관 파일이 생성되는 데 몇 시간 또는 며칠처럼 오랜 시간이 걸릴 수 있습니다.



※ 10GB 가량 보관 파일이 생성되는데 소요시간은 2분 내외였습니다. 참고해주세요.


▲ 만약 시간이 오래 걸릴 경우 해당 페이지를 닫아도, 보관 파일 생성 후 메일로 다운로드 할 수 있는 링크를 보내주니 염려하지 않으셔도 됩니다.


 보관 파일 생성 후 파일을 다운로드 받을 수 있는 페이지로 전환됩니다. 단일 파일인 경우 바로 [다운로드] 받을 수 있는 버튼에 표시되고, 분할 파일인 경우 [보관 파일 표시] 버튼이 표시됩니다.


▲ 예시에서는 보관 파일 형식 옵션에서 보관 파일 크기를 10GB로 정했으며, 그 이상 초과할 경우 지정된 단위에 맞춰 분할 파일로 생성됩니다.

댓글
댓글쓰기 폼